6 x 6 HOUSE

6 x 6 HOUSE


Type: House

Floors: F1 

Year of Design: 2014

함께 만들고,함께 변하는 집

내밀함과 공동성이라는 이중적인 요구, 지속성과 변화가능성이라는 이중적인 요구를 위하여 건축가의 역할은 주거를 위한 큰 틀을 제안하는 것이며, 주거를 위한 순수한 공간은 거주자가 살아가면서 언제나 유연하게 만들어 낼 수 있는 집이어야 할 것이다.


Scenario 01 : 2/3 비어져 있는 공간 (2/3 empty space)

Scenario 02 : 언제나 혼자이고 언제나 같이할 수 있는 방(rooms)

Scenario 03 : 전통적인 것에 대한 감수성 (traditional mood)


공간을 다루기에 앞서, 우리의 삶에 대하여 생각해 본다.

1. '나만의 방'이라는 자아의 영역에서 '너와 함꼐하는 방'이라는 세계로의 확장은 주거의 본질이라고 생각한다.

2. 건축은 변화무쌍한 우리의 삶의 순간을 담는 배경이며, 그릇이다.

3. 우리 삶의 특수성과 우리 주거의 특수성에 대하여 생각해 본다.

언제나 혼자일 수 있고 언제나 같이 할 수 있는 방

경계조절장치

물리적인 벽으로 둘러싸여 있는 공간은 그 벽이 단단하고 개구부가 적을 수록 내밀함은 극대화 된다

반대로 그 벽이 부드럽고, 투명하며, 개구부가 많을수록 공공성, 공동성은 극대화가 된다.